loader image
내가 앙꼬너가 될 상인가…

앙꼬코인

앙꼬

앙꼬 없는 찐빵이라는 말이 있듯이 앙꼬하면 중심 실체가 떠 오르고 어릴적 학교다니던 길목에 붕어빵이 생각나서 아련한 추억에 젖어본다.
살까 말까 주머니의 용돈을 꼼자락 거라며 망설이다 붕어빵 앙꼬의 달콤한 유혹을 못이겨 빵을 사서 한입 깨물을때 뜨거운 앙꼬의 달콤함이란 말로 형언할 수가 없다.
앙꼬란 말에 지울 수 없는 어릴적 추억이 생각나서 친근감이 물씬 풍긴다.ㅎㅎ

+46

로그인 하시고
하트를 보내세용

로그인/가입 하셔서 댓글에 참여하고 ANKO를 획득해 보세용

1 댓글
좋아요 순
최신순 오래된순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